파워볼패턴 나눔로또파워볼 파워볼엔트리 배팅사이트 분석법

토론토 선 “캐나다 정부, MLB 경기 허가할 것…선수단 토론토 이동 준비”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에이스 류현진(33)이 드디어 홈구장을 밟는다.파워볼게임

캐나다 지역 유력 매체인 토론토 선은 29일(한국시간) “여러 곳에 흩어져 훈련 중인 토론토 선수들과 관계자들이 연고지인 캐나다 토론토로 이동할 준비를 하고 있다”며 “캐나다 정부는 곧 토론토 구단이 캐나다에서 경기를 치르는 것을 허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토론토 구단은 메이저리그 30개 구단 중 유일하게 미국이 아닌 캐나다에 연고를 두고 있다.

이 탓에 홈 경기 개최에 난항을 겪던 중이었다.

현재 미국과 캐나다 국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산 문제로 봉쇄된 가운데, 캐나다 입국자들은 14일 동안 격리 생활을 해야 한다.

결국 토론토 구단은 연고지가 아닌 미국 내 제 3의 장소에서 홈 경기를 치를 것이라는 전망이 짙었다.

그러나 토론토 구단은 최근 캐나다 정부에 메이저리그 선수단이 입국할 때마다 격리를 거치지 않도록 특혜를 줄 것을 요청했고, 최근 문제의 매듭이 어느 정도 풀린 것으로 보인다.

토론토를 포함한 메이저리그 각 구단은 다음 달 2일 단체 훈련을 시작하는데, 토론토 구단은 캐나다 정부의 허가 발표에 앞서 소속 주요 선수들에게 캐나다 입국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팀 내 최고 연봉선수이자 에이스인 류현진도 요청 명단에 포함됐을 가능성이 크다.

류현진은 그동안 토론토 구단의 스프링캠프지인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생활하며 개인 훈련을 소화했다.

류현진은 토론토에 생활 터전을 새로 꾸리고 새로운 환경에서 도전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캐나다 정부가 토론토 경기를 허가하면 류현진은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리는 홈 개막전에 선발 등판할 가능성이 크다.

공식 개막일은 7월 24일 또는 25일이다. 올 시즌엔 팀당 총 60경기를 벌이고, 토론토 구단은 홈에서 열리는 30경기를 무관중 경기로 치를 것으로 보인다.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한국인 메이저리거들이 소속팀의 60인 예비명단에 포함됐다.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은 29일(이하 한국시각) 60인 예비명단을 일제히 발표했다. 60인 예비명단은 코로나19로 초미니시즌을 치르는 올 시즌에 특별하게 신설됐다. 기존 40인 엔트리에서 20인이 늘어난 개념이다. 60인 예비명단에 오른 선수만 이달 말 개막하는 60경기 초미니시즌에 출전할 수 있다.홀짝게임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 등 한국인 메이저리거 모두 60인 예비명단에 포함됐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산하 마이너리그에 있는 배지환도 피츠버그의 60인 예비명단에 포함됐다. 단, 배지환은 “택시 스쿼드”로 분류됐다. 60인 명단에 있지만, 즉시전력이 아니라는 의미다.

이날 모든 팀이 60인을 채워서 발표한 건 아니다. 토론토는 58명, 텍사스는 55명, 세인트루이스는 44명만 발표했다. 이 팀들은 추후에 선수를 추가할 수도 있다. 그러나 최지만의 탬파베이는 60명을 채웠다.파워사다리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아직 시즌일정을 공개하지 않았다. 이번주에 각 소속팀 홈구장에서 스프링캠프를 재개하고, 7월 24일 혹은 25일에 개막할 예정이다. 류현진의 토론토도 플로리다주를 떠나 캐나다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시즌을 시작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워싱턴 vs 양키스’ 개막전 고려 속 / 텍사스 구단 직원 등 코로나 ‘양성’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텍사스 구단의 지난 시즌 스프링트레이닝 장면. 연합뉴스

코로나19로 인해 무기한 개막이 연기된 뒤 오랫동안 시즌을 열지 못했던 미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는 지난 24일 개막일을 공식 발표한 뒤 본격적으로 2020시즌 준비를 시작하고 있다. MLB 사무국이 다음달 24일 워싱턴 내셔널스파크에서 지난해 월드시리즈 우승팀인 워싱턴 내셔널스와 MLB 최고 인기팀인 뉴욕 양키스가 정규리그 개막전을 치르는 방안을 고려 중이라고 28일 미국 뉴욕포스트가 보도하기도 했다.

곧 사무국이 60경기로 치러지는 리그 일정을 공식 확정하게 되면 스프링트레이닝과 연습경기 등이 이어지며 개막 분위기가 무르익게 된다.

그러나 변수는 남아 있다. 개막일을 확정한 뒤에도 MLB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 사례가 속출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번엔 추신수의 소속팀인 텍사스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ESPN, AFP통신 등은 28일 “신축구장인 글로브라이프필드 사무실에서 일하는 텍사스 구단 직원 수명이 코로나19 양성반응을 보였다”며 “다행히 선수, 코치, (선수단과 밀접 접촉하는) 운영팀 직원 중에선 양성반응을 보인 이가 없다”고 전했다. 텍사스 구단은 양성반응을 보인 직원의 경로를 파악하고 밀접 접촉자에게 자택대기 지시를 내렸다.

앞서 류현진의 소속팀인 토론토에서도 선수단 중 여러명과 직원들이 양성반응을 보였고, 필라델피아, LA 다저스, 미네소타 등에서도 다수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지난주까지 MLB 관계자들 중에서 코로나19 감염이 40명을 돌파했다.

문제는 앞으로 확진자가 더 늘어날 수 있다는 점이다. 감염 확산 추세가 한풀 꺾인 유럽 등과 달리 미국은 아직도 확산세가 전혀 꺾이지 않은 상태여서 리그 관계자 중 확진이 얼마든지 늘어날 수 있다. 특히 아직 테스트를 끝내지 않거나 시작을 앞둔 팀들도 상당수라 개막 이전까지 계속 부담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스타뉴스 한동훈 기자]

산체스. /사진=요미우리 자이언츠 SNS힘을 숨겼나?

SK 와이번스 출신 앙헬 산체스(31)가 일본 프로야구서 연습경기 난타를 당하다가 개막 직후 에이스 면모를 발휘했다.

산체스는 지난해까지 SK 에이스로 활약했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거인(巨人)’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는 일본 최고 인기구단 요미우리 자이언츠로 이적했다.

산체스는 2019년 17승 5패 평균자책점 2.62를 기록하며 KBO리그를 평정했다.

하지만 일본에선 고전했다. 연습경기 2경기서 10실점을 하며 우려를 키웠다. 6월 6일 야쿠르트전 4⅔이닝 4실점, 13일 니혼햄 파이터스전 3이닝 6피안타 6실점 난타를 당했다.

이에 일본 언론도 의심을 거두지 못했다. ‘주니치스포츠’는 “산체스를 요미우리 선발진의 기둥으로 기대했으나 불안이 남는다”고 지적했다. ‘스포츠호치’ 역시 “한국 리그에서 17승이나 거뒀지만 개막을 앞두고 과제가 생겼다”고 물음표를 남겼다.

그럼에도 요미우리 코칭스태프는 산체스를 신뢰했다. 하라 타츠노리 감독은 “산체스가 지금 꽤 좋은 컨디션은 아니지만 선발 로테이션을 바꿀 계획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산체스는 실제 리그가 개막하자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21일 라이벌 한신 타이거즈와 경기에 데뷔한 산체스는 5⅔이닝 1실점 호투, 바로 첫 승리를 신고했다. 28일에는 야쿠르트를 상대로 6이닝 무실점 퀄리티스타트를 달성했다. 산체스는 평균자책점도 1.59에서 0.77로 낮췄다.

[일간스포츠 배중현]

베테랑 외야수 카를로스 곤잘레스(35)가 시애틀을 떠났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에서 시애틀 담당을 맡은 그렉 존스는 29일(한국시각) 자신의 SNS를 통해 곤잘레스의 방출 소식을 전했다.

지난 2월 마이너리그 계약으로 시애틀에 합류한 곤잘레스는 스프링캠프 연습 경기에서 타율 0.273(22타수 6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 장타율(0.318)과 출루율(0.360)을 합한 OPS가 0.678로 낮았다. 결국 기회를 잡지 못하고 FA(프리에이전트) 신분으로 새 소속팀을 구하는 처지가 됐다.

베네수엘라 출신 외야수인 곤잘레스는 한 시대를 풍미한 왼손 타자다. 2008년 빅리그에 데뷔해 통산(12년) 타율 0.285, 234홈런, 785타점을 기록했다. 올스타 선정 3회, 골드글러브 수상 3회, 실버슬러거 수상 2회 등 꽤 탄탄한 커리어를 쌓았다. 타자에게 유리한 쿠어스필드를 홈구장으로 사용하는 콜로라도에서 강타자로 이름을 날렸다. 2015년에는 40홈런을 때려낸 이력도 있다.

그러나 잔부상에 시달리며 입지가 줄었고 지난 시즌 클리블랜드와 시카고 컵스에서 45경기 출전에 그쳤다. 시애틀에서 재기를 노렸지만 뜻을 이루지 못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